전문위원 예상결과 실시간정보 KRJ방송 뉴스&이슈 커뮤니티 고객지원 모의베팅 경마문화PDF 마이메뉴
28(금) | 29(토) | 1(일)
이현, 서석훈, 이재용, 정완교, 이화령, 신상, 양대인  |  사이상, 이경준, 조건표, 가득찬, 마귀영감, 이준동
I  D
PW
회원가입   ID/PW찾기
  • 패밀리사이트
  • 말산업저널
  • KRJ방송
  • 경마문화
  • 퍼팩트오늘경마
HOME >> 종합뉴스 >>
총 : 772 개 (74 / 78 Page)
[기타] 안병기 기수 새천년 1월 본지선정 첫 MVP
본지에서는 작년까지 두드러진 활약을 펼친 기수를 매주 주간베스트로 선정해왔다. 올해부터는 월별로 가장 좋은 활약을 펼쳐준 기수를 선정해 월간베스트로 시상을 하기로 했다. 본지의 월간베스트 선정기준은 다승이나 승률, 복승률 등 표면적으로 드러난 성적보다는 기승내용을 중시하기로 했다. 매 경주 마... [취재 : 김현웅 기자 2000.02.19]
[기타] 명마들과 함께한 경마 반생 박원선 조교사
요즘 경마장엔 ‘새강자’ 신드롬이 불고 있다. 말 그대로 혜성처럼 등장해 한국 경마 수준을 10년 이상 앞당긴 그의 이름앞에 경이로움을 감추지 못한다. 새삼스럽게 국산마 열풍이 불어닥친 것도 다름아닌 ‘새강자’의 행복한(?) 후유증이라고 할 수 있는 것. 이제 갓 4세가 된 ‘새강자’를 이만큼 키워내기... [취재 : 이희경 기자 2000.02.19]
[기타] 소리없이 부는 여성 파워Ⅰ, 강정민 착순심판위원
편견은 사회 내부를 멍들게 하고 부조리하게 만드는 지름길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어느 사회든 편견과 아집이 깊게 뿌리박혀 있는 것 또한 현실이다보니 어느덧 깊은 편견에 사로 잡혀 고정된 틀 속에 사고방식을 가둬 두려는 경향이 짙게 배어있다. 이제 단단한 편견의 껍질을 깨고 자신 만의 목소리를 내려... [취재 : 이희경 기자 2000.02.13]
[기타] 명마들과 함께한 경마 반생 박원선 조교사
요즘 경마장엔 ‘새강자’ 신드롬이 불고 있다. 말 그대로 혜성처럼 등장해 한국 경마 수준을 10년 이상 앞당긴 그의 이름앞에 경이로움을 감추지 못한다. 새삼스럽게 국산마 열풍이 불어닥친 것도 다름아닌 ‘새강자’의 행복한(?) 후유증이라고 할 수 있는 것. 이제 갓 4세가 된 ‘새강자’를 이만큼 키워내기... [취재 : 이희경 기자 2000.01.30]
[기타] 1월 22,23일 경마 적중자 현장 인터뷰
나는 이렇게 베팅했다 경마에 있어 적중은 ‘하늘의 별따기’ 보다도 어렵다고 한다. 그러나 매 경주가 종료하면 환급창구에는 적중마권을 구입한 사람이 몰려온다. 적중자들은 해당경주를 가장 정확하게 분석하고 자기 자신과의 승부에서 이긴 멋진 승리자라고 평가할 수 있다. 반면, 실패자들은 그 과정이 어... [취재 : 취재팀 기자 2000.01.29]
[기타] 혈통 전문 서적 출간한 석영일 재결위원
한국마사회 재결(심판)전문위원으로서 선진 경마 창조에 일임을 담당하고 있는 석영일 부장. 만 14년간 한 곳에 몸담으며 경주 보는 눈은 그 누구보다 정확함을 자부한다. “인식의 전환이야말로 한국 경마의 수준을 10년 이상 앞당길 수 있다”는 그의 말처럼 경마의 발전은 시행관계자와 경마팬들의 수준 향상... [취재 : 이희경 기자 2000.01.23]
[기타] 나는 이렇게 베팅했다
1월 15,16일 경마 적중자 현장 인터뷰 적중사례 토요일 〈제7경주〉단승식: 25.1배, 복승식:24.5배 조용배 기수의 강력한 2백승 의지 지난 5경주에서 ‘로즈보우턴’으로 1백99승을 차지한 조용배 기수의 승부 의지를 읽은 것이 적중의 요인이 됐다. 1번 ‘캡틴왜키’는 비록 58kg으로 부담중량은 무거... [취재 : 취재팀 기자 2000.01.22]
[기타] “새천년 첫 목표를 순조롭게 이뤘습니다!”
결승선 직선주로에 접어들면 간신히 엉덩이를 걸칠 수 있는 비좁은 경주마 잔등위에서 그 누구도 흉내내지 못할 역동적인 모습을 보여줘 경마팬들로 부터 은연중 인기를 모으고 있는 기수가 바로 14년차 중고참인 조용배 기수다. 지난해 20세기의 끝자락에서 불운을 당한 기수들이 의외로 많다. 부상, 그리고 다... [취재 : 권순옥 기자 2000.01.22]
[기타] 직격인터뷰
‘종마부인’… 변함없는 사랑에 가슴 뿌듯 ‘0시의 굽소리’… 많은 사랑 부탁 ‘베팅만 있고 문화는 없다’는 한국경마 풍토에서 선진경마문화 창조의 기치를 내걸고 창간을 한 본지는 98년 10월부터 1년 4개월에 거쳐 배금택 화백의 ‘종마부인’을 연재함으로써 경마팬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었다. ‘종... [취재 : 권순옥 기자 2000.01.16]
[기타] 과천 최고의 승부사에서 최고의 조교사로 거듭나기
경마장의 기수하면 ‘김명국’이 떠오르던 시절이 있었다. 지금도 오래된 경마팬들은 당나귀도 몰고 온다던 김명국의 전설같은 얘기를 털어 놓곤 한다. 형편없었던 경마장 풍경. 그 속에서 진주처럼 빛을 내던 사람. 기수 은퇴후 어느덧 조교사 5년차를 맞이했다. 한국 최고의 기수에서 이제는 최고의 조교사로 ... [취재 : 이희경 기자 2000.01.16]
 
처음 << 이전 < [71] [72] [73] [74] [75] [76] [77] [78] > 다음 >> 마지막
 
→ 취재기자
→ 서석훈의 All About 경마
가장 많이 본 기사
“코로나19 시대 경제 살리기 위해 온라인 마권 발매를 시행하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