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위원 예상결과 실시간정보 KRJ방송 뉴스&이슈 커뮤니티 고객지원 모의베팅 경마문화PDF 마이메뉴
17(금) | 18(토) | 19(일)
김요남, 이영오, 석호필, 서석훈, 유준상, 정완교, 심호근  |  백동일, 가득찬, AI스마트, 이경준, 이준동, 유준상
I  D
PW
회원가입   ID/PW찾기
  • 패밀리사이트
  • 말산업저널
  • KRJ방송
  • 경마문화
  • 퍼팩트오늘경마
HOME >> 종합뉴스 >> 우영창 칼럼
총 : 285 개 (9 / 29 Page)
[우영창소설] 당나귀 신사(205) - 밤새도록이라도 바라보고 싶지만
밤새도록이라도 바라보고 싶지만 왕년의 여배우 장화자가 역시 일시 휴업 중인 왕년의 영화감독 앞에서 "여유란 뭐가 받쳐줘야 생기는 거 아닌가요?" 했을 때 감독은 조용히 웃었는데 그 여유가 가리키는 즉 돈이 주머니에 들어 있는 상... [취재 : 서석훈 기자 2014.05.31]
[우영창소설] 당나귀신사(204) - 여배우의 결핍의 눈동자를 보며
여배우의 결핍의 눈동자를 보며 한때 주연도 한 적 있고 그 뇌쇄적인 몸매와 심상치 않은 용모로 인해 일부 트집쟁이 인간들로부터 연기력 논란도 일으킨 바 있는 장화자는, 한 번 영화작업을 한 바... [취재 : 서석훈 기자 2014.05.24]
[우영창소설] 당나귀 신사(203) - 귀인은 어디에서 오나
40대의 동영상 제작자 즉 감독께서 왕년의 여배우 장화자를 상대로 깊은 밤 술잔을 기울이고 있는 바, ``요새 뭐 어려운 일이 없냐`는 질문을 던짐으로써 그녀의 마음에 깊은 여운을 남겼다. 여성이, 특히 미모가 출중하고 몸매 또한 뇌쇄적인... [취재 : 서석훈 기자 2014.05.17]
[우영창소설] 당나귀 신사(202) - 돈이 말한다
돈이 말한다 40대 영화감독이 왕년의 여배우 장화자에게 “요즘 뭐 어려운 일 있습니까?” 하고 물었고 장화자는 “사는 게 다 그렇죠 뭐”라고 답하였는데 감독은 “그래도 살기 나름이죠.”라고 묘한 대답을 했다. `살기 나름이라`, ... [취재 : 서석훈 기자 2014.05.10]
[우영창소설] 당나귀 신사(201) - 여자의 마음
여자의 마음 "화자 씨, 요즘 뭐 어려운 일 있습니까?" 왕년의 영화감독이 왕년의 여배우 장화자씨에게 이렇게 안부성 물음을 던졌을 때 장화자는 사실 가슴 속에서 찡하며 올라오는 게 있었다. 여자의 어려움에 대해, 즉 아이를 데리고... [취재 : 서석훈 기자 2014.05.04]
[우영창소설] 당나귀 신사(200) - 여인의 어려움에 대해서 묻다
여인의 어려움에 대해서 묻다 왕년의 영화배우 장화자는 30대 후반의 이혼녀로 딸 하나를 키우며 특별한 수입 없이 지내고 있는 바, 한때 그의 영화에 출연한 적 있는 감독의 호출을 받고 깊은 밤 산낙지를 먹으며 술잔을... [취재 : 서석훈 기자 2014.04.19]
[우영창소설] 당나귀 신사(199) - 하나 하긴 해야 해요
하나 하긴 해야 해요 30대 후반의 왕년의 여배우 장화자는 40대 동영상 제작자 즉 영화감독이 야밤에 연락을 해와 차를 한 잔 하였다. 그리고 계단에서 넘어지려는 영화감독을 팔을 뻗쳐 구하고, 구한 김에 술자리까지 따라가 함께... [취재 : 서석훈 기자 2014.04.12]
[우영창소설] 당나귀신사(198) - 산낙지 먹는 밤
산낙지 먹는 밤 계단에서 굴러떨어질 뻔한 40대의 동영상 제작자, 소위 영화감독은 왕년의 여배우 장화자가 팔을 뻗어 잡아주는 바람에 최소한 뇌진탕은 면하게 되었다. 게다가 술자리까지 동행해주겠다는 미소 띤 대답을 얻어냈으니 발... [취재 : 서석훈 기자 2014.04.05]
[우영창소설] 당나귀 신사(197) - 선행에 선행을 베푸는 여자
선행에 선행을 베푸는 여자 술이나 한 잔 하자고, 40대의 동영상 제작자 즉 영화감독이 한때의 여배우 장화자에게 건의했으나 그녀는 석연치 않은 이유를 들어 거절하였다. 밤이 늦었다는 건 이유가 되지 않는데도 그러한 이유를 들어... [취재 : 서석훈 기자 2014.03.29]
[우영창소설] 당나귀 신사(196) - 여자가 좋아하는 남자의 대사
여자가 좋아하는 남자의 대사 40대의 동영상 제작자는, 소위 영화감독은 이혼녀이자 왕년의 영화배우 장화자를 야밤에 불러내 뭔가 제의할 것처럼 뜸을 들이다가 `술이나 한 잔 하자`고 간단한 제의를 해놓은 상태였다. 장화자가... [취재 : 서석훈 기자 2014.03.22]
 
처음 << 이전 < [1] [2] [3] [4] [5] [6] [7] [8] [9] [10] > 다음 >> 마지막
 
→ 취재기자
→ 서석훈의 All About 경마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