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위원 예상결과 실시간정보 KRJ방송 뉴스&이슈 커뮤니티 고객지원 모의베팅 경마문화PDF 마이메뉴
21(금) | 22(토) | 23(일)
이영오, 이화령, 심호근, 양대인, 이현, 서석훈, 석호필  |  가득찬, 이산, 신화, 굽소리, 진실장, 사이상
I  D
PW
회원가입   ID/PW찾기
  • 패밀리사이트
  • 말산업저널
  • KRJ방송
  • 경마문화
  • 퍼팩트오늘경마
HOME >> 종합뉴스 >> 기획·특집 >> 기사보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트위터 구글+
제 목 [2018 말산업 10대 뉴스] 10. 국산마 자존심 ‘트리플나인’ 대통령배 4연패 이어 그랑프리도 석권
[말산업저널] 이용준 기자= #워라밸 #미투 #평창 #러시아월드컵 #드루킹 #남북정상회담 #방탄소년단 #미스터션사인 #가짜뉴스 #일자리 등 2018년 황금개띠의 해, 무술년은 정치·경제·사회·문화 다방면에서 유독 이슈가 풍부했던 한 해였다.

우리 말산업계도 마찬가지. 제2차 말산업육성5개년종합계획은 본격적으로 시행됐지만, 올해도 말 관계자들의 비극은 반복됐고, 산업화의 속도는 더디기만 하다. 사행산업통합감독위원회는 제3차 사행산업 건전발전 종합계획을 확정, 경마계의 숙원이었던 온라인마권발매시스템(Knetz) 부활의 꿈을 앗았다. 경마뿐 아니라 승마클럽, 생산 목장 등 현장 상황은 날로 침울하다.

고대 그리스 철학자, 아리스토텔레스는 나쁜 일이 일어나는 원인을 부도덕에서 찾았다. 부도덕이 발생하는 원인으로는 사악함과 둔감함을 지목했다. 그가 최고의 가치로 여겼던 덕(arete)이야말로 곧 ‘탁월함’이었으니, 사악하고 둔감하고 실천하지 않는 아마추어리즘은 행복으로 가는 길을 가로막는 장애물이다.

이유 없는 고난은 없다. 이 철인(哲人)은 탁월한 덕목을 갖춘 사람, 실천하는 사람이란 곧 위선이 없는 참된 사람이라고 했다. 탁월성을 추구하다 보면 고통이 따른다고 했다. 그래서 용기가 필요하다. 고난과 시련이 몰아쳤던 2018년을 떨치고, 2019년 황금돼지의 해인 기해년(己亥年)을 앞두고 <말산업저널>과 <경마문화신문>은 올해 말산업계 주요 이슈를 ‘10대 뉴스’로 정리했다. - 편집자 주

<center><img src=/photograph/article_picture/imfile/20180010288/Temp_fu_20180010288_071545298087702961.JPG width=100%></center>

[2018 말산업 10대 뉴스] 10. 국산마 자존심 ‘트리플나인’ 대통령배 4연패 이어 그랑프리도 석권

국내 최강 ‘트리플나인’(6세, 수, 한국, 최병부 마주, 김영관 조교사)이 최고 국산마를 선정하는 제15회 대통령배(GⅠ) 경마대회에서 우승하며 대통령배 4연패를 기록하며 국내 첫 동일 경마대회 4년 연속 우승의 금자탑을 쌓았다.

경주 초반 중위권 자리 선점에 나선 ‘트리플나인’은 직선주로에 접어들면서 탄력을 붙였고, 결승선 200m 지점에서 역전에 성공해 적수 없는 질주를 거듭해 한국 경마 역사의 한 페이지를 장식했다.

‘트리플나인’은 12월 9일 열린 제37회 그랑프리에서도 4번째 도전 만에 귀중한 첫 우승을 차지해 경주마로서 일궈낼 수 있는 최종 목표를 달성했다. 대한민국 대표마로 2017년 두바이 월드컵 결승전(DWC)에 출전하는 등 세계에 한국경마 위상과 국위 선양에 앞장선 그는 국내 최초로 대통령배 4년 연속 우승한 대기록을 작성한 이후 마지막 피날레도 화려하게 장식했다. ‘트리플나인’의 통산 성적은 31전 15승 준우승 11회. 총상금은 무려 4,245,152,000원으로 국내 경주마 사상 최고 상금의 기록을 연일 갱신 중이다.

이용준 기자 cromlee21@horsebiz.co.kr
-Copyrights ⓒ말산업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 판 일 : 2018.12.31 ⓒ KRJ
본 사이트의 모든 내용에 대한 저작권은 (주)레이싱미디어(경마문화)에 있으며 관련내용을 무단 복제, 배포시 법적 제재를 받습니다.
이 기사에대한 독자소리는 0 건입니다

다   음   글 [말산업 연말기획 3] 위기의 경마산업, 내년 매출액 7조5천억 원 예상…2011년 이후 최저
이   전   글 [2018 말산업 10대 뉴스] 8. 말산업 주요 협회 수장 선출…회원 목소리 대변 나서
     
  현재 글자수 0 byte / 최대 4000 byte (한글200자, 영문4000자)
 
SPONSORED
→ 취재기자
→ 문학산책
→ 서석훈의 All About 경마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