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위원 예상결과 실시간정보 KRJ방송 뉴스&이슈 커뮤니티 고객지원 모의베팅 경마문화PDF 마이메뉴
25(금) | 26(토) | 27(일)
석호필, 이화령, 정필봉, 이영오, 양대인, 심호근, 서석훈  |  가득찬, 이준동, 백동일, 소광섭, 이천배, 신화
I  D
PW
회원가입   ID/PW찾기
  • 패밀리사이트
  • 말산업저널
  • KRJ방송
  • 경마문화
  • 퍼팩트오늘경마
뉴스속보
   [농림부뉴스] 살충제 계란 검출 총 52개 농장 부적합 판정
   [승마뉴스] ‘제2회 영천대마기 국제 유소년 승마축제’ 성료
   [기획기사] ‘내가 말(馬)이야’…우리 말 문화 인물을 찾아서
   [경마뉴스] 항상 감사한 마음으로 경주하는 기수
   [관련산업뉴스] 8월 셋째 주 렛츠런 문화공감센터 소식
   [관련산업뉴스] 보스킨헬스케어, 염증·통증 해소 ‘페인킬러’ 개발
   [관련산업뉴스] [말(馬) 기자의 일상 단골 – 제주 편2] “마유(馬油),
   [김종국칼럽] “말산업 규제 정책 배려 인식 전환 필요한 때”
   [정책뉴스] 말산업 현장에는 우리가 있다
   [관련산업뉴스] ‘메밀꽃 필 무렵’…제주를 찾아요
   [관련산업뉴스] 생명 나눔에는 위아래 없다
   [경마뉴스] 3세마 전성시대? 과천벌에 부는 변화의 바람
   [경마뉴스] 2017 브리즈업 경매마 특별경주(부경) - 부경 19조 2018년 3관
   [경마뉴스] 2017 브리즈업 경매마 특별경주(서울) - ‘이천쌀’ 폭발적인 추
   [정책뉴스] 을지훈련은 ‘방어 훈련’…마사회 동참
   [경마뉴스] ‘85일 만에 장례 치러’…19일, 렛츠런파크 부경 소속 말 관리
   [관련산업뉴스] 제주로 떠나요, 모든 것 훌훌 버리고
   [승마뉴스] 옛 제주 말의 내륙 거점에서 승마대회 열려
   [관련산업뉴스] 고인 된 기수 기리기 위해 ‘자키 메모리얼 경주’ 펼치다
   [관련산업뉴스] 마사회에 가면 곶감도 있고, 복숭아도 있고
   [기획기사] [말관리사 기획4] “연차 등 관련 휴가 없다” 부경은 무려 61.
8월 18, 20일 부경경마 분석 - ‘‘드롭더비트’ 9전만에 1등급 입성, 단거리 극강 활약 기대
8월 13일 일요경마 분석 - `파이널보스` 한풀이 역주로 잠재력 입증
8월 12일 토요경마 분석 - ‘구통사’ 한수 위의 기량으로 3연승 달성.
8월 11, 13일 부경경마 분석 - ‘고지정벌’ 세월을 거스른 경주력, 강한 상대 제압
8월 5일, 6일 부경경마 분석 - ‘페르디도포머로이’ 단거리 극강 모드
CEO칼럼
[김문영 칼럼] 한국경마 세계와의 격차 어떻게 극복할 것인가
2017.08.17
[경마] 제12회 부산일보배 경...
[경마] 제17회 YTN배 경마대회...
[경마] 제20회 코리안더비 경...
[경마] 제27회 제주마주협회장...
[경마] 2017 제주마더비 경마...
[경마] 한밤의 레이스, 붙볕 ...
가장 많이 본 기사
→ 취재기자
삁긽紐 뜑蹂닿린
[기획/특집] [馬&人] [칼럼·기고]
‘내가 말(馬)이야’…우리 말 문화 인물을 찾아서
‘말’은 전 인류의 역사와 발전에 크게 기여한 동물 가운데 하나로 인간의 실생활 가까이에 존재해왔다. 특히 우리 민족을 기마민족이라고 할 만큼 우리 조상은 말과 밀접한 역사를 지니고 있었고 말과 관련된 문화도 많이 지니고 있었다. 당장 역사적 기록만 보더라도 고려시대 160개, 조선시대 172개의 말 국영...
   [말관리사 기획4] “연차 등 관련 휴가 없다” 부경은 무려 61.3%
   ‘역마살 낀 말(馬) 기자의 일상 단골’ 이야기를 시작합니다.
   [말(馬) 기자의 일상 단골 – 제주 편1] “고우디 고운 말고기, 하...
   [말관리사 기획3] 말관리사 87.1%, 스스로 중하층 인식
윤상현 의원, 도박 규제 법률 개정안 발의
“지원만 바랄 게 아니라 스스로 수요 개발 노력해야”
말산업 지원 하민철 의원, 우수 의정 대상 받아
말산업특구 지자체장, ‘신성장’ 성과 인정받아
[김문영 칼럼] 한국경마 세계와의 격차 어떻게 극복할 것인가
[김문영 칼럼] 한국식 경마가 화를 자초했다. 세계 보편적 경마로 전환하라!
[김문영칼럼] 잇단 말 관리사 자살, 고용 구조 개선 어떻게 할 것인가
[김문영 칼럼] 지금의 엄중한 사태를 간부들만 책임질 상황인가